락앤락 써포터즈

메뉴 건너뛰기

다녀간 블로거

  • TODAY 3
  • TOTAL 103,242

컨텐츠

전체보기 게시글 목록
전체보기 (564) 스크랩수 조회수
목록닫기

[스크랩] 2009 제주문화원정대 넷째날~제주도일정!
락앤락과 나
2009.10.28 21:16

 락앤락,써포터즈,문화원정대,제주도,올레,행복추구,

댓글 (0)
[내블로그에 담기](2)
출처 : csi1203 - [스크랩] 2009 제주문화원정대 넷째날~제주도일정!
원문 : http://blog.bethe1.co.kr/csi1203/2579019

출처 : info ( 운영자 ) - 락앤락 써포터즈의 활동모습과 다양한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원문 : http://blog.bethe1.co.kr/info/2578696

분야 : 문화원정대
일정 : 제주 올레 트래킹 및 관광
장소 : 제주도
시간 : 2009년 10월 19일 ~ 10월 23일 (4박 5일)


마지막 올래 트래킹 코스를 마치고 우리를 달래줄 것은? 정말 맛있는 고등어 조림~

여기서 꼭 고등어 조림 드셔보세요. 정말 맛있답니다. 제주도에서도 유명한 집이래요~

다음코스는? 천지연 폭포~ 제주도 와서 천지연 폭포를 안가볼수가 없지요?

멋진 폭포소리로 속이 뻥~ 뚫리네요. 멋지게 스마일~

이제 어디서 포즈를 취해도 어색하지 않은 멋스러움이~~

멋진 추억남기기 위해 무거운 DSLR카메라도 상관없다~ 오리들아 와라~

유람선 타기전에 새로 생긴 다리에 들렸답니다.

두바이에 있는 7성급 호텔 모양과 비슷하죠?

제주도의 멋진 다리와 경치가 잘 어울려 집니다.

자 모두들 브이 하세요~~ 김치~~

정말 시원~ 해 보이지요? 우리 원정대 여러분 화이팅 ~

계단에서 나란히 포즈도 취해 봅니다.

짠~ 브이브이~ 이번엔 공중 부양 놀이~~ 조금의 자투리 시간도 이렇게 재미있게~

자 이제 유람선 타로 고고싱~고고싱
우리가 탈 배가 들어오고 있네요. 들어오는 배도 멋지게 추억으로 남기려는 우리 조장님~
자 낚시꾼들에게 손흔들어 주세요~~~ 안녕하세요~~
시원한 바닷바람과 재미있는 소개로 재미있는 유람이 되었답니다.
배에서도 멋진 추억남기기는 이제 기본이지요?
활짝~ 스마일~~~
이렇게 잠깐 좋은 경치 구경과 생각에 잠기는것도 좋치요?
난 멋진 포즈 잡을 테다~~ 난 멋진 사진을 남길테다~~
자 우리 원정대 여러분 오랜만에 타는 유람선 코스도 재미있었죠?
드넓은 바다를 잊을수 없을듯 합니다.
정말 원정대를 통해 누구하나 빠지지 않고 금새~ 친해졌답니다.
멋진 섬에 동굴까지 정말 절경이네요~
자연의 힘을 새삼 느낍니다.~~
유람선 1층에서는 각설이 공연이 이어졌답니다.
밖으로 잠시 나오니 어느덧 노을이 지고 시원한 파도를 가르는 유람선에 취해봅니다.
이제 내릴때가 다 되었네요. 오늘 일정도 마무리할 시간이 다가옵니다.
오늘의 저녁은 활어회 정식~~다들 사진찍기에 여념없지요?
우와. 먼저 나오는 밑반찬들 보니 오늘 저녁코스가 예사롭지 않치요?
하나하나가 정말 신선하고 맛있답니다.
이게 기본~ 주 활어회와 매운탕은 어떻게 나왔을지 상상해보세요~^^ 정말 맛있게 배부르게 잘먹었습니다.~~~
이렇게 완전 배불리 먹고 우리를 인도한 곳은 마지막 밤의 아쉬움을 달래줄 야외 와인파티~
와인파티~~~ 다들 같이 준비 하느라 분주하지요? 춥지도 덥지도 않고 시원하고 분위기
정말 짱이었답니다.
야외 바베큐 장에서 멋지고 분위기 있는 와인파티를~~ 저녁 밖이라 움직이면 심령사진이
나올지도 모릅니다~~ 역시 몇분의 심령사진~~^^
와 정말 입이 떡 벌어질 정도의 갖가지 맛있는 과일 등장이요~~ 이런 맛있고
비싸고 좋은 과일로 배채워 보셨나요? ^^
바로 옆에서는 물흐르는 소리와 함께 멋진 분위기의 야외 와인 파티가 되었답니다.
자 한잔 같이 하실래요? 우리의 마지막 밤도 역시 너무 즐겁게 지나갑니다.
노란 황금메론, 아보카도, 망고, 골드키위, 씨없는 청포도, 빨간포도, 신선한 석류, 오렌지, 연시, 육포, 고소한 치즈, 오렌지 쥬스, 과자, 달큼한 화이트 와인과 맥주 정말 행복한 마지막밤 파티입니다. 다들 행복하셨지요? ^^
우리 원정대의 마지막 밤은 이렇게 저물어 갑니다. 시간가는줄 몰랐던 이번 원정의 마지막날은 어떨까요~~ 다들 마지막밤의 아쉬움을 와인으로 달래봅니다.
2579019

써포터즈 캘린더 써포터즈 캘린더 자세히 보기

5월써포터즈 캘린더

5월 써포터즈 일정